스카이스캐너의 한국 마켓에서의 성장 (Growth)

오늘은 무척 기쁜 날이다. “스카이스캐너”의 브랜드명 Search query가 항공권 판매 OTAs (Online Travel Agencies) 중 드디어 정상 반열에 올랐다. 물론 하나투어나 모두투어같은 Wholesaler 는 넣지 않았고, “인터파크 투어”라는 브랜드 대신 “인터파크 항공”을 비교했지만 말이다. 참고로 인터파크 투어는 인터파크를 이끄는 쌍두마차 중 하나이며, 여행업계 3위의 무척 큰 기업이다.

스카이스캐너 네이버 서치쿼리 항공권 가격 비교 사이트

2014년 12월부터 소셜미디어 마케팅을 맡아오다가 2015년 Q1 에 스카이스캐너 한국의 마케팅 전반을 담당하게 되었고 Q2 까지는 Functional 위주로 움직이던 회사가 각 마켓별 Growth tribe 로의 Transition 기간으로 인해 별다른 마케팅을 진행하기 보다는 마케팅을 전반적으로 점검하고 Q3부터 어느정도 내가 하고자 하는 마케팅을 하나씩 시작 할 수 있었다. 이와 동시에 Product Market Fit 에 가장 중요한 Price competitiveness (가격 경쟁력)을 로컬 파트너 확보를 통해 가져올 수 있었고 새로운 마케팅 채널들이 이를 Amplification하는데 아주 중요한 역할을 해 준듯하다. 2014년까지는 스카이스캐너는 여행 매니아 혹은 유럽 노선 검색에만 사용하는 반쪽짜리 서비스였다면 2015년 Q3부터는 국내 정상의 여행사와 항공사의 가격 데이터를 쌓았고 이 덕분에 마케팅의 효율이 좋아졌다. 결국 Viral coefficient와 서비스의 Stickiness 가 좋아진 케이스라고 할 수 있을 것 같다.

개인적인 성취라고 할 수 있는 것도 몇 가지 있는데, 일단 싱가폴에서 일 하는 것 자체. 경기도 변두리에 위치한 취업도 잘 안되는 호텔관광경영학과를 나와서 전공과 내 업을 살려 해외 취업에 성공했다는 것이 아직도 가끔 믿기지 않은다. 가장 큰 성취는 내 디지털마케팅 스킬이 인정을 받는다는 사실. 영어 네이티브와 말빨 죽이는 사람들 사이에서 매끄럽지 않은 영어로 프리젠테이션을 해도 무척 경청해주고 제안하고 한국 마켓에서 테스트 해 본 마케팅 전략 및 어프로치들이 전세계 스카이스캐너 마케팅에 적용된다는건 마케터로서 가장 큰 보상인듯.

아직 넘어야할 산이 많고 Product localization도 미흡한 수준이지만 이런 갭을 메워가는 거 자체가 재미가 아닐까? Travel Tech 업계 최고의 Growth marketer가 될 그 날까지 열심히 Test and Learn!

유튜브 채널 URL (주소) 설정하기

마케팅에서 동영상이 차지하는 부분이 커짐에 따라 브랜드 유튜브 채널 개설의 필요가 생겼다. (물론 리소스가 충분한 브랜드에서는 아주 오래전부터 갖고 있어야했지만)

지금 모바일로 보고 계시는 분은 소셜에 공유 해 놓으시고 나중에 PC 버전으로 다시 보세요. 

오랜만에 채널 개설을 했는데, 유튜브 채널의 고유 URL 주소 (Vanity URL) 를 설정하는 방식이 어렵게 변경 되었다. URL 파킹, 브랜드명 Vanity URL을 선점하는 나쁜놈들, 의 악용으로부터 보호하기 위함이려나) 이를 유튜브 브랜드 채널의 URL을 갖기 위한 절차를 이 블로그 포스트를 통해 설명하고자 한다. 따라오시라.

유튜브 계정 설정 중에서도 고급을 가면 커스텀 URL 체계가 변경 되었다고 설명하고 있다. 설명에 따르면 100명 이상의 팔로워, 채널 개설 이 후 30일 이상 지나야하고, 채널 아이콘 사진이 있어야하고, 채널 아트가 있어야한다. 완전 귀찮아 보인다. 지금부터는 지름길을 설명해보겠다.

일단 구글플러스 페이지를 생성한다. (페이지와 프로필은 페이스북과 같은 개념이다. ) About 을 클릭 후 Link website 를 클릭하고 자사 웹사이트 URL을 등록. 구글 서치 콘솔 (구. 구글 웹마스터) 에 인증 신청하기 (구글 서치 콘솔 설치 방법 참고) 자사 웹마스터님 (혹은 이 글을 읽고 계신 당신)이 이를 승인하면 인증절차가 완료 된다.

스카이스캐너 구글 플러스

그 이후 드디어 Google+ URL 을 설정할 수 있게 되는데, 해당 Vanity URL 뒤에 또 하나의 고유 숫자나 문자를 추가해야한다. 만약 연결 된 웹사이트 URL이 skyscanner.co.kr 이라면 구글 플러스 페이지의 URL은 google.com/+SkyscannerKr 뒤에 뭔가를 붙여야한다는 소리다. 짜증이 슬슬 나기 시작한다. 이 때 포기하는 사람들이 많은데, 뒤에 안 붙여도 되는 방법이 있으니…

 

포스팅 꾸준히 3~4일 정도 해 주고 페이지 팔로워가 어느 정도 (내 경우엔 16명 넘은 이 후 확인했음) 확보 되니 아래 노란색으로 하일라이트 된 선택 옵션이 등장했다. 이를 선택하면 드디어 원하고 원하던 구글플러스 페이지의 고유 주소 URL이 생성된거다! 아…이 블로그 포스트는 유튜브 URL 생성이였지? 그럼 다음 스테이지로 고고

구글플러스 페이지 URL 주소 생성

다시 유튜브 채널 세팅 고급 으로 돌아온다. 헐… 아직도 안 돼 있다? 하지만 멘붕 금지! 이 때는 Move channel to different Google+ profile or page 를 선택한다.

유튜브 브랜드 채널 고유 주소 URL 생성하는 법

다음 페이지를 보니 현재 유튜브 채널과 구글플러스의 프로필과 연동이 돼 있는 것을 확인 할 수 있다. Select desired page or profile 을 선택하여 구글 플러스 페이지를 선택하면 된다. 

유튜브 채널 URL 생성유튜브 채널과 구글 플러스 페이지 URL 고유주소 생성

이 모든 프로세스를 거친 이 후 생성 된 유튜브 채널에 접속하려하자 접속은 안되고 새로운 유튜브 채널을 생성 시키는 유튜브. 며칠 기다렸다가 처음 생성한 유튜브 어카운트로 들어가니 채널 어드민에 정상적으로 접속이 가능해졌다. 마지막으로 Advanced setting에 와서 마무리만 하면 된다.

스카이스캐너 유튜브

Associated website 에 자사 사이트 및 구글애널리틱스 트래킹 ID도 등록하는걸 잊지말자.

 

유튜브 채널 웹사이트 연결하기

드디어 모든 준비가 완료 됐다. 이제부터는 스카이스캐너의 가망 고객이 원하는 컨텐츠와 브랜드가 전달하고 싶은 메시지의 접점 (Intersection) 의 비디오 컨텐츠를 와장창 생산하면 될듯!

구글에서 한창 밀고 있는 새로운 단어인 Micro moments, 비디오 마이크로 모먼트 를 잡기 위한 영상 전략을 수립하시라. 브랜드의 Target keywords 가 유튜브에서 서치쿼리가 많다면 SEO와 Paid search (SERP; 검색결과에 나오는 광고도 있고, 우상단에 Suggestions 로 나오기도) 를 집행하고, Evergreen으로 타겟팅된 TrueView 를 집행하되 꾸준히 구독자를 모을 수 있게 영상에 구독을 이끌어낼 수 있는 장치와 CTA를 배치하면 좋을 것 같다. (광고 돌리면 CTA 버튼도 꽁짜로 준다. 심지어는 모바일에서 트루뷰 볼 때 앱인스톨 아이콘도 무료로 주는데, 이걸 모르는 사람들이 많음)

지금 모바일로 보고 계시는 분은 소셜에 공유 해 놓으시고 나중에 PC 버전으로 다시 보세요. 

모바일마케팅 – 오가닉 인스톨을 드라이브 하는 법

모바일마케팅은 AAR Metrics (Acquisition -> Activation -> Retention) 적용이 웹보다는 더 쉬운 것 같다.

User base 가 작은 초기의 앱은 당연 Acquisition 을 최초로 신경쓰게 될텐데, Owned, Earned and Paid Media 관점으로 나눠보면 좋을 것 같다. 이 중에서도 가장 Activation rate 이 높을 것이라 예상되는 Organic (Owned and Earned 에 해당 된다고 볼 수 있을듯) 인스톨을 드라이브 하는 방법에 대해 정리한다.

  • Search engine 자사 브랜드 키워드에 앱다운로드 링크 노출: 아래 Before and after 를 보면 “스카이스캐너” 브랜드 키워드 검색 시 앱 다운로드 아이콘이 생겼음을 볼 수 있다. 이를 Google Analytics로 Source and medium 트래킹하기 위해서는 Receiver SDK가 필요하다. 물론 해당 아이콘의 하이퍼링크에 캠페인 URL 을 달 수는 없다. 스카이스캐너 예시는 실제로 Implementation 하기 불가능에 가까우나 스타트업만 가능한 방법 또한 있으니, 다음 스크린샷을 참고하자.

네이버 브랜드검색 앱스토어 링크

VCNC 의 커플앱 Between 의 브랜드 검색 SERP다. 함께하면 더 좋은 시작 2015 캠페인에서 등록 시 SERP에 네이버 앱스토어 노출 및 다양한 교육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비트윈 모바일앱

  • Owned media 를 이용한 방법: Smart banner 라는 기술로 자사 모바일웹 유저에게 “모바일앱 인스톨” or “앱으로 보기” 를 디스플레이 할 수 있다.  iOS에서 네이티브로 지원하는 것은 모든 모바일 브라우저를 지원하는 것 같지 않고 Android는 너무 파편화돼서 해당 배너가 디스플레이 될 확률이 무척 낮은 것 같다. 문뜩 에어비앤비를 보다가 그들의 스마트배너가 대부분의 모바일 브라우저를 지원하는 것을 알아채고 이를 도와주는 3rd party 를 찾아보았다. 아이폰으로 테스트 결과 페이스북 모바일브라우저 뿐만 아니라 심지어 네이버 모바일앱 브라우저에서도 배너가 작동했다.

에어비앤비 스마트배너

이 외에도 ASO (App Store Optimization), newsletter 에 앱인스톨 배너 등 직접 Manage 가능한 채널에 Visibility 를 넓힘으로써 Organic install을 Drive 할 수 있다.

모바일앱 마케팅을 하면서 알아낸 몇 가지 사항들.

  1. 구글플레이로 리다이렉 하는 방법은 두 가지가 있는데, 앱 내에서 구글플레이로 리다이렉을 하는 경우에는 Market URL이라는 것을 써 주는게 컨버전이 훨씬 높다. 기본 URL을 쓸 경우 해당 리다이렉트를 실행하는데 사용되는 앱을 선택하는 팝업이 나오게 되고 이게 디폴트가 구글플레이가 아니라면 리다이렉이 안되는 케이스가 생긴다. Market URL 이 잘 워킹하는지 테스트 하기 위해서는 해당 Market URL을 QR코드로 만들고 이를 모바일앱에서 스캔해보면 된다. 국내 에이전시 몇 군데에 물어봤는데 이에 대해 아는 사람이 없었음. 결국 구글 APAC에서 트레이닝 해 준 분이 알려주셨…Market URL 뒤에는 일반 URL과 같이 UTM을 붙일 수 있다.
  2. 흠…생각 안남.

블로그 포스트에 대해 궁금한 사항은 댓글로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