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애널리틱스 커스텀세그먼트로 코호트 애널리시스하기

구글애널리틱스 커스텀세그먼트로 코호트 분석하는 방법에 대한 포스팅.

구글애널리틱스의 오디언스 리포트에 코호트 애널리시스가 베타버전으로 출시 되었습니다. 무척 간단한 수준의 그림만 보여주지만 각 세그먼트별 코호트 비교 분석이 용이하다는 점이 있습니다. 각 세그먼트를 잡기 위해서는 커스텀세그먼트를 해 줘야합니다. 구글 웹로그 분석 도움말 (한글) 을 참고하면 간단하게 세그먼트 작성이 가능합니다.

데이터 범위에서 User (사용자) 로 잡으면 해당 세그먼트에 해당하는 유저의 최대 90일간의 사용자 행동에 대해 분석이 가능합니다.

예를들어 네이버 SEO (AKA 네이버 바이럴 마케팅) 를 진행하고 각 블로그에 UTM 캠페인 태깅을 잘 했다고 칩니다. 아래와 같이 트래픽 소스에 해당하는 UTM을 넣어주고 Date of First Session에 각 달을 넣어줍니다. 최대 31일까지밖에 안되기 때문에 매달 1일부터 마지막 날까지의 코호트를 잡는게 편합니다. 예를 들어 3월 한달간 바이럴 마케팅을 진행하였으며 4월 21일인 오늘 3월 한달간의 마케팅 성과 분석을 한다고하면 3월 1일부터 31일까지 넣어주면 됩니다. 하지만 진정한 코호트는 캠페인 이후 3개월은 봐 줘야하니 6월에 한 번 더 체크 합시다.

구글애널리틱스 코호트 분석

 

요렇게 세팅하시면 바이럴을 통해 유입 된 유저들이 해당 세션을 마친 뒤 다시 돌아왔을 때 어떤 채널을 통해 유입 되었으며 얼마의 컨버전을 보였는지 측정이 가능합니다. 이런식으로 각 마케팅 캠페인별 세그먼트를 잡아주시고 채널별 코호트 비교분석을 오디언스리포트->코호트 분석 (베타) 에서 진행해보시면 유의미한 데이터를 얻으실 수 있습니다.

Direct response 마케팅에 목숨 거는 것도 좋지만 유저가 Retention 되는 마케팅을 집행하는 것도 중요하다고 봅니다. 이럴 경우 구글애널리틱스의 커스텀 세그먼트를 통한 코호트 분석이 필수입니다.

지금 드는 생각인데, 만약 대규모 마케팅 캠페인을 3월 한달간 집행하여 Organic branded search 로 Traffic 이 만이 잡혔다고 칩니다. 그럼 이들을 세그먼트로 잡아서 캠페인 시작 이후 3달 동안의 Retention rate을 통해서 코호트 분석을 해 볼수도 있다는 생각이 드네요. 만약 리텐션이 떨어질 경우 추가로 리마케팅 Display Ad 를 집행해도 좋을 것 같습니다.

*모바일앱 – 모바일웹 – PC웹에서의 크로스디바이스분석에 대한 준비가 안돼 있다면 반쪽자리 분석이 될 수 있습니다. 예를 들어 모바일 기기를 통해 접속한 유저의 PC 행동에 대해 파악할 수 없다는 뜻입니다. 이는 구글애널리틱스 유저아이디 (User ID) 세팅을 통해 가능합니다. 이 프리젠테이션을 보면 완벽하게 이해가 될지도…

조금 더 깊은 관심을 가지시는 분들은 애널리틱스 닌자 두 분의 포스팅과 키스메트릭스의 글을 참고 부탁 드립니다.

아비나쉬 카우식 선생님의 글

저스틴커트로니 선생님의 글

KISSmetrics의 글

글쓴이: simpsonkorea

사람, 여행, 디지털마케팅 그리고 Growth hacking 에 관한 모든 것에 관심 있습니다. Born and raised by the internet.